인천시, 상상플랫폼 시민참여단 운영
인천시, 상상플랫폼 시민참여단 운영
  • 안홍필 기자
  • 승인 2020.02.14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의견 및 아이디어 수렴을 통해 상상플랫폼 활용방안 마련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13일, 상상플랫폼 활용방안 마련을 위해 시민이 직접 참여하여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시민참여단”을 구성·운영한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내항8부두 2만4천㎡ 부지에 위치한 곡물창고를 활용해 창업지원 및 문화공연 전시체험장으로 리모델링하는 ‘상상플랫폼 조성사업’을 역점적으로 추진하여 왔으나, 지난해 12월 운영사업자인 CJ CGV(주)가 사업 참여를 포기함에 따라 관계기관(부서), 전문가 및 시민의견 수렴을 거쳐 원점에서 재검토하기로 하고 시민참여형 거버넌스 구축에 나섰다.

이에, 최우선적으로 “시민참여단” 구성에 착수하였으며, 모집인원은 인천 시민을 대상으로 약 50명 이상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모집기간은 2020년 2월 13일부터 2월 27일까지(2주간)이며, 이메일, 팩스, 우편 또는 방문 방법으로 신청 접수할 수 있다.

회의 운영은 3월 7일 첫 회의를 시작으로 3회차에 걸쳐 진행되며, 1회차(펼치기) 토론회에서는 위촉장 수여, 사전교육 및 도입가능 시설을 검토하고, 2회차(다지기) 토론회에서는 활용방안에 대한 심층토론을 하게 된다, 마지막 3회차(갈무리) 토론회에서는 결과 정리 및 제안서를 전달하여 모집 구성부터 토론 및 제안까지 약 1개월 과정을 마무리하게 된다.

인천시는 이번 시민참여단 운영을 위해 일부 시민단체와 사전 협의, 소통을 통해 구성인원 및 추진일정 등 운영안에 합의하였으며, 시민단체에서도 의견수렴 과정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또한, 원활한 회의 운영을 위한 “퍼실리테이터” 참여로 폭넓고 균형적인 의견 수렴과 토론의 질적 수준을 높이고,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민관협치컨설팅단”을 연계 운영하여 큰 틀에서 활용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최태안 도시재생건설국장은 “상상플랫폼 활용방안 마련을 위해 시민 의견을 충분히 듣고 재설계안을 마련할 계획이며, 차질 없는 사업추진을 통해 복합문화거점 시설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