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구, 인구정책 수립 위한 설문조사 실시
인천 미추홀구, 인구정책 수립 위한 설문조사 실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8.12.06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취재국장=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가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인구정책 수립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미추홀구의 합계출산율(여성 한 명이 평생 동안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아이의 수)은 2015년도 1.127에서 2017년도 1.027로 지속적인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때문에 이를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출산장려 정책들이 시행되고 있지만 주민들이 체감하기에는 아직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미추홀구는 지난 10월15일부터 17일간 온·프라인으로 주민들의 목소리를 담은 인구정책 설문조사를 실시하는 한편 최근 그 결과에 대해 면밀한 분석을 진행하고 있다.

설문은 응답자의 기본조사, 정책 선호도 조사 및 정책 제안 등 3개 항목과 22문항으로 총 515명이 설문에 참여했다.

응답자의 68.3%는 향후 자녀계획이 없다고 답했으며, 경제적 부담(29.5%)을 주된 이유로 손꼽았다.

주요자녀양육방법은 보육시설(44.5%), 출산친화적 도시를 위한 정책 선호도는 시간 연장 어린이집 등 서비스 공급(34.1%)을 꼽았다.

또, 결혼문화 정책 선호도는 신혼부부 주거비용 지원(53.5%), 임신·출산 지원 정책 선호도는 출산장려금 등 현금지원(23.9%), 육아·보육 지원정책 선호도는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17%)으로 조사됐다.

다자녀 지원 정책 선호도는 주거안정 지원(20.6%),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정책 선호도는 재택·시간제근무 등 근로형태 확산(28%), 교육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정책 선호도는 도서관 등 교육환경 확충(21.7%)으로 집계됐다.

구 관계자는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주민들이 생각하는 선호정책을 적극 반영해 새로운 시책 발굴과 기존 시행중인 시책을 보완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출산친화분위기 조성을 위한 다양한 인식개선 캠페인과 홍보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