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도서관, 아이디어를 직접 제품으로… 웹툰창작실, 공유형 창업·창의공작소 조성
고양시 도서관, 아이디어를 직접 제품으로… 웹툰창작실, 공유형 창업·창의공작소 조성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8.11.27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서관, 개방과 공유로 창의력·미래산업의 요람으로 진화
인공지능, 드론, 로봇, 코딩, 가상현실 등 4차산업 창의캠프도 진행
4차 산업 창의적 인재양성 및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 기대

【수도권/ndnnews】안홍필 취재국장= 고양시도서관센터는 11월 일산서구 대화도서관에 아이디어를 직접 제품으로 만들 수 있는 공유공작소(메이커 스페이스)와 웹툰 스토리 창작실을 조성한다. 11월 17일부터는 청소년들의 상상력과 4차산업에 대한 적응력을 높여줄 인공지능수학, 웹툰, 드론, 3D프린터, 코딩, 가상현실을 다루는 창의캠프도 진행한다.

이번 공유형 창업·창의 공작소 조성 사업에는 고양시도서관센터와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 중부대, 관내 소상공인 협의회, 벤처기업이 협력하여 프로그램의 효율성과 전문성을 높였다.

명재성 고양시 도서관센터 소장은 “지식의 전달, 독서 커뮤니티의 핵심 역할을 했던 도서관이 ‘개방’과 ‘공유’를 활용하여 창의적인 교육과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요람으로 진화하고 있다”며 “4차 산업시대를 선도할 창의적인 인재양성교육 뿐 만 아니라 스타트업 생태계와 1인기업의 활성화도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이디어가 현실이 되는 공유공작소(메이커 스페이스)

고양시 도서관센터는 일산서구 대화도서관에 공유공작소(메이커 스페이스)를 조성한다.

공유공작소는 아이디어가 있으면 누구나 시제품, 견본품 등을 제작할 수 있는 공간이다. 전문적인 생산장비를 보유하고 있지 않아도 공유공작소에 구비된 3D프린터와 레이저 절삭기를 이용하여 새로운 제품을 만들 수 있다. 고가의 장비를 구입할 수 없는 스타트업 기업의 시제품 제작이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창의성 교육도 가능하다. 대규모 제조시설이 필요한 전통적인 제조업의 과정을 넘어 일반개인도 최종 완제품을 생산해 내는 ‘1인 제조업’의 시대의 가능성이 엿보이는 공간이기도 하다.

고양시 도서관은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과 협업으로 3D프린터(23대), 레이저 절삭기(1대) 등 첨단장비를 구축하고 관내 소상공인과 예비 창업가들을 위한 시제품 구상과 출력을 지원하고 참가자들의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관내 소상공인단체인 <고양시 브랜드 관광상품 협동조합>과 <고양시 인쇄문화 소상공인 협의회>에서는 공유공작소 조성을 환영하고 적극 이용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내년에는 대화도서관에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한 <창업카페> 및 <창업동아리방>도 조성될 계획이다.

‘스타트업’ 기업은 4차 산업혁명의 씨앗이라고 불리고 있지만, 인프라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문재인 정부는 대기업 중심의 경제성장에 한계를 극복하고 스타트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 2022년까지 전국에 367개를 조성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야기산업 활성화를 위한 <웹툰 스토리창작실> 운영 : 공간 조성, 간담회, 설명회, 웹툰 교육 등

소설, 만화, 웹툰 등 이야기(스토리)는 콘텐츠산업의 원천이며 드라마, 영화, 상품, 게임으로 활용도가 높은 분야다. 이중에서도 웹툰은 최근 ‘미생’ ‘신과 함께’ 등 히트작이 등장하면서 미래산업으로서 가능성과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고양시는 웹툰 작가들이 다수 거주하고 있으며 중부대학교 만화애니메이션학과가 소재하고 있어 웹툰 산업 성장의 잠재력이 높은 도시다.

고양시는 오는 12월부터 대화도서관 내에 웹툰 작가와 지망생를 위한 <스토리창작실>을 운영한다. 스토리 창작실에는 웹툰 창작을 위한 작업공간과 작업장비인 태블릿이 구비되어 있어 별도의 장비가 없어도 웹툰작업이 가능하다. 고양시는 관내 웹툰작가 73명을 대상으로 스토리 창작실 설명회를 개최하고 현역작가의 특강, 기성작가와 신인작가의 멘토·멘티제 운영, 수준별 웹툰교육을 실시하여 웹툰 창작을 활성화하겠다는 계획이다. 11월 13일에는 중부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 김신 교수, 현역 작가인 곽백수(가우스전자 등) 등 8명을 초빙해 간담회를 갖고 향후 스토리창작실의 운영방향에 대해 논의를 했다.

고양시 도서관 관계자는 “웹툰 스토리 창작실을 운영하여 재능있는 웹툰작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청소년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우고, 고양지역의 설화, 역사를 바탕으로 다양한 스토리와 문화콘텐츠 창작물을 개발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논리적 사고와 상상력 증진을 위한 <창의캠프> 운영

인공지능수학, 웹툰, 드론, 3D프린터, 코딩, 가상현실 이론과 체험교육

고양시 청소년들의 논리적 사고와 상상력을 증진시킬 수 있는 창의 캠프도 운영한다. 인공지능수학, 드론, 3D프린터, 로봇, 코딩. 가상현실, 레이저 커터 등 4차산업의 핵심 분야에 대한 기초적인 이론을 학습하고 직접 실습해서 체험할 수 있다.

드론교육에서는 드론 초급이론과 시뮬레이션 수업, 안전교육, 비행실습, 미니드론 조립비행, 3D프린터로 드론 만들기 등이 포함돼 있다.

3D프린터 교육에서는 슬라이싱 프로그램 실습, 조립키트를 활용하여 3D 프린터 만들어보기를 체험한다. 로봇/IoT 분야에서는 아두이노와 센서를 이용한 무인주차 로봇제작을 실습한다. 코딩분야에서는 거북 로봇 코딩 수업, 감지기 프로그래밍, 아두이노 코딩수업 등을 실시한다.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참가자들의 특성에 따라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편성했다. 초등학생 창의체험, 중학생 자율학기제, 고등학생 동아리 등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경력단절여성 오전반 , 직장인 및 창업준비생 오후반 등 이용자별 편의를 배려하여 프로그램을 편성했다.

이번 창의캠프에는 가상현실(VR) 벤처기업인 <글로브포인트>와 국내유일의 인공지능수학 벤처기업인 <이쿠얼키>가 참여하여 교육의 전문성을 높이고 현장에서 활동하는 기업의 생생한 경험과 노하우도 배울 수 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