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학도 "우승트로피" 들다!
개그맨 김학도 "우승트로피" 들다!
  • 이명선 기자
  • 승인 2018.10.10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여차례 도전끝에 "포커스타즈 우승" -
개그맨 김학도가 우승트로피를 들고 환호 하는 모습
개그맨 김학도가 우승트로피를 들고 환호 하는 모습

종합/엔디엔뉴스 이명선 기자 = 필리핀 마닐라에서 지난 8일에 열린 인터내셔널 포커스타즈 슈퍼시리즈나인(Porkerstars Live Manila Superseries9) 식스핸디드터보에서 개그맨 김학도가 우승을 거머쥐었다. 세계 프로 포커선수들이 참여하는 국제대회 우승은 연애인이 처음 있는 일이다.

포커스타즈는 미국과 중국 필리핀 대만 베트남 등 각국을 번갈아가면서 개최하며  단일 스포츠종목으로는 가장 많은 상금이 걸려있는 빅이벤트로 유명한 대회이다.

지난 2013년 프로 포커플레이어로 전환한 스타크래프트의 영원한 황제 임요한선수는 "학도형의 우승 소식을 듣고 누구보다 기쁜 사람 중 한명이 바로 저였다"면서 "아직은 국내가 아닌 해외에서 활동해야하는 제약이 있지만 학도 형의 프로선수로 본격 합류하면 국내 포커플레이어 리그 활성화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글로벌포커사이트 홍콩법인 'J88' 김지운 대표는 "김학도씨가 프로 포커플레이어들이 경쟁하는 세계 대회에서 우승한 것은 무명의 한국 골프선수가 PGA 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것 못지 않은 사건"이라고 기쁨을 전했다.

이번 우승으로 김학도는 J88과 소속사 계약을 하게 될 예정이다.

 

개그맨 김학도는 8년전 처음으로 국제 포커대회에 도전해 포커 매력에 빠져 자랑하고 싶었는데 "포커에 대한 오해와 편견이 만만치 않았다."

 "그래서 저는 몇년이 걸리더라도 반드시 우승컵을 들어올려 도박판이 아닌 건전 스포츠종목임을 알리고 싶었다." 라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leems015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