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정 첫만남에 키스 베드신 질투? '인생술집' 불같은 수다 진행!
이혜정 첫만남에 키스 베드신 질투? '인생술집' 불같은 수다 진행!
  • 엔디엔뉴스
  • 승인 2018.06.15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혜정과 이희준의 러브 스토리는 화끈했고 이를 털어놓는 이혜정의 입담은 시원시원했다.

14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모델 이혜정이 출연, 남편인 배우 이희준과의 화끈한(?) 결혼 비하인드 스토리를 가감없이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결혼한지 2년 정도 됐다는 이혜정 그는 "연애때는 마주쳐도 입술만 보고 그러지 않냐"면서 초반부터 심상치 않은 입담을 선보였다. 그러면서 그는 "하지만 결혼하고 나니 그런 게 없어지더라. 뜨거운 밤을 보내려고 남편이 진지해지면 웃긴다"며 특히 이희준이 화낼 때는 영화를 보는 것 같아 웃음을 참지 못한 적도 있다고 털어놨다.

이희준과 남달랐던 첫 만남에 대한 이야기도 전했다. 친한 디자이너의 생일파티에서 이희준을 처음 만났다는 이혜정 그는 뒤늦게 도착한 이희준이 자신만 바라보고 이야기를 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어 "귀에다 속삭이듯 괜찮냐고 물어 오는데 굴이 너무 가깝고, 숨소리가 느껴졌다. 아 이남자 뽀뽀하고 싶구나 해서 두번째 다가왔을 때 얼굴 딱 잡고 뽀뽀했다"고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그는 "그렇다고 사귄다고 생각한 건 아니니까, 연락처도 교환히지 않고 그냥 헤어졌다. 내가 먼저 연락처를 받기 싫었다"며 "나중에 지인을 통해서 연락이 오더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날 이혜정은 남편 이희준이 작품 속에서 베드신을 찍을 때 질투가 난다고 솔직히 말했다. 그는 "남편이 영화 시나리오를 받았는데, 베드신이 있었다. 배우인거 알고 만난 거니까, 쿨해져야지 생각했는데 온몸에 알레르기가 났다. 다음에는 베드신 있으면 나랑 좀 미리 교감을 해달라고 부탁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남편이 "(작품 속에서) 멜로나 키스신 있을 때마다 나도 수위있는 걸로 화보 잡는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예능 초보'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화끈하고 솔직한 입담을 선보인 이혜정. 특히 아슬아슬하게 수위를 넘나드는 그의 토크는 '19금 토크의 최강자' 신동엽까지 놀라게 하기 충분했다. 화끈한 토크와 시원한 입담을 선보인 새로운 토크 폭격기 이혜정을 향한 관심이 계속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엔디엔뉴스  bodo@nd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