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 신규 업소 모집
인천 서구,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 신규 업소 모집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8.06.12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서구는 건강한 빵의 소비 유통 환경 조성을 위한 ‘인천시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 지정 사업’에 따라 신규 지정 업소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트랜스지방은 불포화 지방인 식물성 기름에 수소를 첨가해 고체형태로 만들어 보관과 사용이 편리하게 가공한 지방으로, 대표적인 마아가린, 쇼트닝 등이 제과·제빵, 튀김류의 식품제조·가공에 사용돼, 이러한 트랜스지방은 심장병, 심근경색, 뇌출혈 등 심혈관질환을 유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인천시는 2010년부터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 지정 사업을 추진해 현재 48개소 제과점을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으로 지정·관리하고 있으며 이중 서구 관내 제과점 12개소가 지정돼 운영 중이다

올해는 신규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 지정 희망업소를 오는 15일까지 신청 모집하며, 모집대상은 대형 프랜차이즈 제과점이나 대형백화점에 입점 된 제과점을 제외한 업소 중 6개월 이상 영업 중인 곳으로 식품위생법 위반에 따른 행정처분 이력이 없는 제과점이다.

신청한 제과점은 트랜스지방 함량을 낮추는 건강한 제과·제빵 기술교육을 이수하고, 트랜스지방 저감화를 추진하는 우수 식품제조업체를 견학할 예정이며, 업소 시설 및 종사자에 대한 위생관리 상태, 트랜스지방 원자재 사용 여부, 기술교육 이수 및 견학 참여 여부 등 10개 항목 평가 및 주요 판매 제품 수거 검사를 통해 평가결과 적합한 업소는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으로 지정된다.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으로 인증된 제과점에는 업소 외부 잘 보이는 곳에 트랜스지방 안심제과점 표지판을 부착해주며, 제과점에서 필요한 위생용품을 지원하고 시와 구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