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코로나19 피해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 접수
서산시, 코로나19 피해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 접수
  • 이명선 기자
  • 승인 2020.04.03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 24일까지 소상공인·실직자 등 대상, 업체·가구당 100만원 지급 -
서산시청
서산시청

충남/NDN뉴스 이명선 기자 = 서산시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실직자 등을 대상으로 6일부터 24일까지 3주 간 긴급 생활안정자금 신청을 접수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긴급 생활안정자금은 총 104억원 규모로 소상공인 7,600개 업체와 실직자 등 2,800 가구에 지원되며, 소상공인 업체당 100만원, 실직자 등 근로자 가구당 100만원이 현금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소상공인 지원대상은 충남도에 영업장을 두고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서산시에 있는 개인사업자로, 지난해 매출액이 3억원 이하이며, 주된 사업에 종사하는 상시근로자의 수가 광업제조업건설업 및 운수업의 경우에는 10인 미만, 그 밖의 업종의 경우에는 5인 미만에 해당하는 소상공인이 해당된다.

 

지급 기준은 올해 3월 매출액이 지난해 3월 매출액보다 20% 이상 감소한 경우이나 개업일과 폐업여부에 따라 기준이 다를 수 있다.

 

실직자 등 지원대상은 서산시에 주민등록 주소지를 둔 근로자로서, 기준중위소득 80% 이하로 올해 131일 이전부터 도내에 주민등록을 두고 근로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2월 또는 3월에 실직한 자, 무급 휴직·휴업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 중 휴직·휴업·폐업자면 해당된다.

 

신청은 입증서류를 갖춰 서산시청 제2청사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또는 우편, 시홈페이지 온라인 접수창구를 통해 제출하면 되며, 세부기준과 입증서류 등 더 자세한 내용은 서산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이번 긴급생활안정자금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시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지원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최대한 신속히 지급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leems015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