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설 연휴에도 결식우려 아동 급식지원 계속한다
인천 남동구, 설 연휴에도 결식우려 아동 급식지원 계속한다
  • 안홍필 기자
  • 승인 2020.01.22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남동구(구청장 이강호)가 설 명절기간에도 결식우려 아동들이 급식지원을 지속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22일 구에 따르면 설 명절 동안 지역 내 2천205명의 결식우려 아동들이 원활히 지정급식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2020년도 설명절 대비 아동급식 지원계획』을 수립했다.

지역 내 결식아동 급식소로 지정 운영되고 있는 424곳의 음식점을 대상으로 설 연휴기간 내 휴무여부를 조사해 연휴기간 내 운영하는 식당 정보를 대상 아동에게 사전에 알려줬다.

또, 이를 동 행정복지센터 홈페이지에 게시해 편리하게 이용토록 이용하도록 안내했다.

대상 아동은 사전에 급식 신청 사항을 반영해 충전된 급식카드(푸르미카드)로 1회당 4천500원의 급식비를 지원받을 수 있으며 연휴기간 동안 지원될 급식비 예산은 대략 4천만 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이강호 구청장은 “올해 설 명절이 소외받기 쉬운 저소득층 어린이들 모두에게 풍요롭고 따뜻한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새해에도 남동구 모든 아동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다양한 시책을 적극 발굴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