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양구 치매안심센터, 치매극복선도단체 지정 및 현판식 개최
계양구 치매안심센터, 치매극복선도단체 지정 및 현판식 개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9.12.02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노인 치매조기발견 및 예방강화를 위한 선도적 역할 수행 기대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인천 계양구보건소치매안심센터(센터장 한영란)는 지난 11월 29일 계양푸른빛 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센터장 김호기)를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지정하고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치매극복 선도단체”란 전 구성원이 치매파트너 교육을 받은 후 치매에 대한 올바른 지식과 이해를 바탕으로 단체가 가진 재능 및 자원을 활용하여 치매친화적인 환경조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동참하는 단체이다.

계양푸른빛 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는 내년부터 새롭게 시행되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수행자로서 관내 독거 및 기초생활 수급자 어르신들에게 생활지원사를 파견하여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에 계양구 치매안심센터는 생활지원사 및 전담사회복지사를 대상으로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 치매의심 증상, 치매검진 절차 안내, 치매예방프로그램 등을 교육하고, 교육을 받은 생활지원사는 어르신의 인지건강을 점검하고 미수검자를 발굴해 치매안심센터에 연계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김호기 계양푸른빛 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장은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 어르신들의 인지건강 점검으로 치매 조기 발견과 치매예방을 위한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구 관계자는 “치매 고위험군으로 분류되는 독거어르신의 치매 검사 수검률이 낮아 조기발견과 조기치료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관 간 원활한 연계를 통해 치매예방강화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