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2019 남산마을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개최
강화군, 2019 남산마을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개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9.11.15 2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눔과 실천 통해 상생협력하는 남산마을 도시재생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지난 14일 강화문화원 세미나실에서 50여 명의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남산마을 도시재생대학 수료식을 가졌다.

이번 도시재생대학은 강화군이 주최하고 인천대학교가 주관했으며, 지난 10월 10일 개강식을 시작으로 총 6차례의 수업과 현장답사의 과정으로 알차게 진행됐다. 총 33명의 주민이 수료증을 받으면서 앞으로 남산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이끌어가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재 남산마을(남산리 일원)은 『고려충절의 역사를 간직한 풍요로운 남산마을 만들기』를 사업목표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부터 2022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360억 우너을 단계적으로 투입해 도시재생어울림센터(복합커뮤니티센터), 달빛공원, 마을테마거리조성, 노후 주거지 정비, 남산마을 신활력사업, 주민역량강화사업 등을 주요내용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이 중 주민역량강화 사업의 일환으로 도시재생대학뿐만 아니라 주민공모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빈집을 활용한 주민공동체 공간 만들기’, ‘남산마을 상가경관개선사업’, ‘마을사진관만들기 프로젝트’, ‘깨끗한 남산마을 쓰레기 집하장 환경개선사업’ 4건이 진행 중이며, 많은 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풍요로운 강화군 도시재생을 위해 협력해 주시는 주민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도시재생의 이념은 공동의 가치를 다함께 실천하는 것인 만큼 주민을 상생협력의 동반자로 하여 강화의 새로운 부흥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