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고품질 쌀 생산에 ‘두 팔 걷었다!’
태안군, 고품질 쌀 생산에 ‘두 팔 걷었다!’
  • 이명선 기자
  • 승인 2019.11.08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볏짚시용으로 유기물분해 및 토양숙성을 통한 건강한 토양 만들기-

충남/NDN뉴스 이명선 기자 = 태안군이 이달 11일부터 1220일까지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농토배양 중점지도에 나선다.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태안지역 논 토양의 유기물 함량은 20.5g/kg으로 적정 유기물함량(25~30g/kg)에 비해 낮아, 지속적인 볏짚시용 및 종합적인 농토배양이 필요하나 일부 농가에서 볏짚을 전량 수거하고 있다.

 

이에 군은 농토배양 지도를 통해 볏짚을 소각하지 않고 논에 되돌려주기 모래논 등 생산력이 낮은 논에 가을갈이하기 규산질 비료 시용하기 등을 적극 홍보한다.

 

군은 콤바인 수확 시 볏짚을 잘라 깔아놓은 논은 그대로 갈아엎고, 볏짚을 자르지 않고 깔아놓은 논은 볏짚을 3~4등분해 10a400~600kg 정도로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볏짚을 거둬들인 농가는 퇴·구비를 넣고 18cm이상 깊이갈이를 하면 유기물 분해 및 토양 숙성이 이루어져 건강한 토양을 만들 수 있다고 밝혔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논에 볏짚을 태우지 말고 논이 얼기 전에 반드시 갈아엎어 주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유기물 보충과 화학비료 절감을 위해 벼 수확 시 볏짚을 논에 썰어 넣고 깊이갈이를 실천하면 농토배양을 통해 고품질 쌀 생산에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leems015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