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문화·관광시설 민간자본 유치 활성화 방안 논의
세종시, 문화·관광시설 민간자본 유치 활성화 방안 논의
  • 이명선 기자
  • 승인 2019.11.08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시민·전문가 참여 토론회…재정적 인센티브 지원 등 제안 -

충남/NDN뉴스 이명선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가 8일 새롬종합복지센터 대강당에서 세종시 문화·관광시설 등 민간투자 활성화를 위한 토론회를 열고 시민, 전문가와 함께 문화시설 등에 대한 민간자본 유치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토론회는 인구증가와 성장 속도에 비해 시민들의 문화·예술·스포츠 향유기회가 부족한 상황에서 보다 많은 시민이 즐길 수 있는 도시환경 조성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시의회 및 전문가, 시민, 시청 관련 부서 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문화·관광·체육시설 민간자본 유치를 위한 다양한 정책 방안이 논의됐다.

 

먼저 지난 6월말 세종시 민간자본을 통한 문화시설 건립방안연구용역을 수행한 메타기획컨설팅 김호정 선임연구원이 첫 번째 발제에서 민간자본 유치의 필요성과 구체적인 조성방안을 제시했다.

 

이어 두 번째 발제자로 나선 김회산 세종시 기업지원과장은 관광·문화·스포츠 시설 민간투자를 직접적으로 유인할 수 있는 보조금 지원 등 재정적 인센티브 지원제도 도입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유철규 세종시의원이 좌장을 맡아 진행된 토론에서는 시민주권회의 김선봉 위원과 김성표 대전세종연구원 세종연구실장, 박진영 대명소노그룹 개발사업팀장이 민간자본 유치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유철규 의원은 관광·문화·스포츠 산업은 미래성장 산업이자 고부가가치 산업이라면서 이번 토론회 제안을 토대로 관련제도를 정비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품격 있는 도시를 완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날 제시된 의견을 검토해 올해 말 개정 예정인 세종특별자치시 기업 및 투자유치 촉진에 관한 조례에 반영할 예정이다.

 

박형민 경제산업국장은 세종시가 고품격의 정주환경을 조성하고 도시기능 강화를 위해 문화·예술·스포츠 시설 확충이 필요하다이번 토론회에서 제기된 여러 의견을 충실히 검토 반영해 세종시 문화·관광시설 등 유치 활동에 적극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이명선 기자  leems015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