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형 시립아동청소년,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역사회 연계활동으로 내실 기해야”
화성형 시립아동청소년, “다양한 프로그램과 지역사회 연계활동으로 내실 기해야”
  • 박승민 기자
  • 승인 2019.09.04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립 아동청소년센터 실태조사 및 발전방향 연구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시립 아동청소년센터가 체계적인 지원서비스와 프로그램, 시설 등을 갖춰 아동과 청소년들이 가정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공정한 성장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날 중간보고회는 김낙주 복지국장을 비롯해 아동 관련 기관장 등 20여명이 참석했으며 ▲시설 및 운영관리 ▲프로그램 개발 및 이용활성화 ▲실무자 전문성강화 및 처우개선 ▲보호서비스 ▲사례관리 및 지역사회 연계활동 강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특히 지난 6월부터 연구용역을 수행한 신경대학교는 지난 7월 한 달 간 시립아동청소년센터 및 지역아동센터 설문조사, 종사자 인터뷰를 통해 도출한 시립아동청소년센터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시범 개소한 3개 시립 아동청소년센터 내 안전시설과 기초학습지도 능력을 갖춘 전문 인력 확충, 현실적인 강사비 지급방안 등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박길태 신경대학교 교수는 “아동·청소년과 학교, 가정과의 관계에 탄력적이고 적극적인 개입이 가능하도록 지역 내 기관과의 원활한 사례관리 프로그램 개발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을 토대로 시립 아동청소년센터의 기능과 역할을 재정립하고 관련 정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김낙주 복지국장은 “화성 전역에 총 10개의 시립 아동청소년센터를 설치해 화성형 돌봄 시스템을 확대 운영할 것”이라며, “아이들이 당당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손잡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승민 기자  qkrtmdal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