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민·관 복지기관 방문형 사업 담당자 안전교육 실시
부평구, 민·관 복지기관 방문형 사업 담당자 안전교육 실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9.07.11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지난 7월 8일과 11일, 2회에 걸쳐 민·관 복지기관의 방문형 사업 담당자 150여 명을 대상으로 안전 교육을 시행했다.

복지 업무는 ‘찾아오는’ 민원 응대에서 ‘찾아가는’ 서비스 제공 방식으로 변화하고 있음에도 그에 수반하여 발생할 수 있는 폭력, 감염, 재해 등 안전사고에 대한 대응 방안이 미비한 실정이다. 이에 구는 다양한 대책을 마련하고 있으며 이번 교육도 그 일환으로 추진됐다.

또한 민·관 협력 활성화라는 취지에서 동 복지 담당, 방문간호사 등 공공 기관 종사자뿐만 아니라 복지관 등 민간 복지기관 담당자도 함께 신청을 받아 추진했다.

본 교육은 국내 최고의 자기방어훈련 강사인 문미정 전문 강사를 초빙해 진행됐으며, 신체적 자기방어 기술 등 방문 업무 수행 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위험에 대해 실제로 대처하는 방법을 교육했다.

구 관계자는 “안전교육은 반복훈련을 통해 몸에 체득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안전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 교육 참여자는 “항상 방문대상자의 안전만 걱정하고 업무 담당인 나의 안전은 중요하다고 생각해 보지 못했다”며 “최근 기관에서 성추행 등 사건이 발생해서 두려움을 느꼈는데 짧은 시간이지만 방어기술을 익히게 돼 큰 도움이 됐다. 지속해서 이런 교육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