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민·관·군 합동 방역 실시
연천군, 민·관·군 합동 방역 실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9.05.25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연천군보건의료원은 지난 23일 감염병 주요 발생지인 경기도·인천광역시·강원도 「3개 시·도 합동 방역의 날」을 맞이하여 감염병 예방 수칙 홍보 및 매개모기 집중방제 효과 극대화를 위해 민·관·군 합동 방역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 방역의 날」에는 모기매개 감염병인 말라리아와 진드기에 의한 쯔쯔가무시증 및 중증혈소판증후군(SFTS) 등에 중점을 두고 예방 수칙 홍보 캠페인과 취약·위험지역에 대한 생활환경 정비 및 민간자율방역단, 민간위탁 방역업체, 5사단 예하부대와 의료원 방역팀이 일제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말라리아 감염 예방 수칙으로는 문과 창에 방충망을 설치하고 방충망이 없을 시에는 반드시 모기장 사용하기, 모기가 활발히 활동하는 저녁(해질녘)부터 새벽까지는 가능한 외출을 자제하고 불가피하게 외출 시에는 가능한 밝은 색의 옷으로 긴 소매의 상의와 긴바지 착용하기, 기피제는 식약처에 등록된 용법·용량을 준수하여 노출된 피부나 옷에 엷게 바르고 눈이나 입, 상처에는 사용을 금하기 등이 있다. 또한 말라리아 환자 중 충분한 치료를 받지 않아서 혈액 내에 원충이 계속 남아있게 되는 경우, 매개모기가 감염되어 새로운 환자가 발생할 수 있으니 치료 후에는 검사를 통해 혈액 내 원충이 사라졌는지 꼭 확인해야 한다.

연천군보건의료원 관계자는 “말라리아 매개모기의 최고 활동기인 5월부터 9월까지 민·관·군 합동으로 유충구제, 방역소독 및 환경정비 등을 통하여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