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나은 화성위해 화성형 복지모델 찾는다
더 나은 화성위해 화성형 복지모델 찾는다
  • 박승민 기자
  • 승인 2019.05.09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수요가 폭증하고 있는 화성시가 지역 특성에 딱 맞춘 화성형 복지모델 찾기에 나섰다.

시는 9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화성시 사회복지시설 공급 및 운영기관 설립에 관한 타당성 검토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은 사회서비스 제공의 질을 높일 수 있는 화성시만의 해법을 찾음으로써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복지수요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자 마련됐다.

용역은 경기복지재단이 담당하며, 오는 8월까지 관내 사회서비스 수요와 사회복지시설의 공급을 판단하고, 전문 운영 기관 설립의 필요성 및 타당성을 검토할 계획이다.

또한 주민 설문조사, 포럼, 전문가 자문회의를 비롯해 지역 활동가와의 협업 등을 거쳐 보다 넓은 관점에서의 화성형 복지모델을 제시할 방침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지속적인 인구 증가와 도시 성장으로 인해 사회서비스 제공 전반에 대한 개선방안 마련이 필요”하다며, “이 용역을 통해 시민이 혜택이 아닌 권리로서의 복지를 누릴 수 있는 환경이 조성 될 수 있도록 연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승민 기자  qkrtmdal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