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고능리 폐기물매립장 관련 T/F팀 현장회의 가져
연천군, 고능리 폐기물매립장 관련 T/F팀 현장회의 가져
  • 엔디엔뉴스
  • 승인 2019.03.27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연천군은 고능리 폐기물처리사업계획을 검토하기 위한 T/F팀 현장회의를 27일 전곡읍 고능리에 위치한 폐기물매립장 사업지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업시행사인 ㈜북서울 측에 따르면, 고능리 사업장폐기물 매립장은 구 노스폴 골프장 사업부지 227,818㎡ 중 49,493㎡ 면적으로 조성되어 6년 6개월 동안 1,047,097㎡ 용량의 일반 및 지정폐기물이 매립될 예정이다.

2019년 1월 9일 ㈜북서울 측은 고능리 폐기물 매립장 건립을 위한 폐기물 처리사업계획서를 허가기관인 한강유역환경청에 제출하였으며, 3월 18일 연천군에 폐기물처리사업계획서 관련법 검토 의뢰서가 접수되었다.

이에 따라, 연천군은 지난 3월 19일에 ㈜북서울 측의 폐기물처리사업계획을 검토하기 위한 T/F팀을 구성하였으며, 3월 22일에 T/F팀 1차 회의를 개최 하여 ㈜북서울의 사업계획 및 소규모환경영향평가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질의 및 응답시간을 가졌고 2차 회의는 매립장 사업부지에 대한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연천군은 오는 4월중 해당 사업에 대한 전문가 자문 및 관련 부서의 법률적 검토의견을 취합하여 군정조정위원회에 안건으로 상정하고 그 결과를 한강유역환경청에 회신할 예정이다.

엔디엔뉴스  bodo@nd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