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농작업 직접 지원’ 농촌 일손부족 해소!
태안군, ‘농작업 직접 지원’ 농촌 일손부족 해소!
  • 이명선 기자
  • 승인 2019.03.14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40㏊ 322건 농작업 지원 -
태안군 농작업지원 모습
태안군 농작업지원 모습

충남/엔디엔뉴스 이명선 기자 = 태안군이 농번기를 맞아 농작업 지원 사업을 실시하며 농민들의 일손부족 해소에 나섰다.

군 농업기술센터는 이달 초 근흥면 용신리와 태안읍 어은리 감자 두둑성형 작업을 시작으로 ‘2019년도 농작업 지원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농작업 지원 사업은 군이 보유 중인 트랙터, 로터리, 배토기 등 다양한 농기계를 활용, 전담 인력이 직접 농가를 찾아가 로터리, 두둑성형, 정지작업 등의 일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우선지원 대상농가는 소규모 고령농업인(75세이상, 면적 0.5이하) 여성 혼자 영농에 종사하는 고령여성농업인(65세이상, 면적 0.5이하) 국가유공자 기초생활수급자 노인회에서 공익을 목적으로 경작하는 농지 등이다.

한편 군은 지난해 농작업 지원 사업을 통해 40의 농경지에 322건의 농작업 지원을 실시하는 등 노동력 부족현상 해소에 적극 나서며 농민들의 호평을 받았다.

작업료는 3.3㎡당 100원이며, 지원을 원하는 농가는 작업 15일 전 태안군 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041-670-5086)에 전화예약 또는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농번기 농촌 일손 부족현상 해소를 위해 농작업 지원 사업을 비롯, 전 공직자가 참여하는 일손지원을 실시하는 등 영세농업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시책을 추진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leems015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