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하절기 농촌민박 및 관광농원 안전점검 실시
강화군, 하절기 농촌민박 및 관광농원 안전점검 실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8.07.1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말까지 650여개 농촌휴양시설 점검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하절기 휴가철을 맞아 관내 농촌관광 휴양시설 사업장을 대상으로 7월 말까지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군은 관광농원, 농촌민박, 농촌체험마을 등 650여개 전 사업장을 대상으로 시설, 소방, 위생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안전 점검 및 관리를 통해 시설 이용에 따른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방문객들의 편의 증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전국적으로 매년 발생하고 있는 대형 인명 및 재산 피해를 사전 차단하기 위해 태풍, 집중호우 등에 따른 재난·재해 위험지역의 사업장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군은 점검 결과 취약시설 사업장에 대해서는 개선명령 등 행정조치를 취할 계획이며, 이장회의, 반상회보 등 마을 홍보를 통해 사업장에서 사전에 자체 정비를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매년 서비스·안전 교육 및 동·하절기 안전점검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만큼 전 사업장에서는 사전 대비를 철저히 해주기 바란다”며, “공무원이 현장점검 및 시정조치 시 적극 협조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