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남동공단 공공공지 꽃이 피는 공간으로 변화
인천 남동구, 남동공단 공공공지 꽃이 피는 공간으로 변화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8.07.1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남동구(구청장 이강호) 남동공단 공공공지 녹지대가 향기나는 공간으로 새롭게 단장했다.

남동공단지원사업소는 남동공단 앵고개로 동춘교에서 논고개길사거리까지 양방향 6km 구간의 공공공지 녹지대에 사업비 4억9천5백만원을 투입해 ‘남동공단 앵고개로 공공공지 정비’를 완료했다.

2016~2017년 남동대로 공공공지 정비사업에 이은 이번 정비사업은 공공공지 녹지대에 수목 및 초화 77,399본 식재, 경관 조경석 1,005개 설치 등을 진행하고, 기존 수목 1,532주의 수형조절 등을 통해 생육환경을 개선했다.

공단 내 경관 개선은 물론 불법 주정차와 폐기물 투기 등으로 환경이 열악했었던 공공공지 녹지대 공간에 수목 식재와 정비를 함으로써 불법행위 방지는 물론 쾌적하고 아름다운 환경으로 재탄생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사업소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공단 근로자가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근로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일할 맛 나는 남동공단 환경 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