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재난대응 ‘전국단위 지진대피 시범훈련 실시’
부평구, 재난대응 ‘전국단위 지진대피 시범훈련 실시’
  • 안홍필 기자
  • 승인 2018.05.16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ndnnews】안홍필 기자 = 부평구는 16일 오후 2시 부평우림라이온스밸리에서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의 하나인 지진대피 시범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에는 부평구, 부평우림라이온스밸리 입주기업, 인천지하철 갈산역, 부평지역 자율방재단에서 100여 명이 참여했다.

부평지역 자율방재단원은 구민이 지진 옥외 대피소로 신속하게 대피하도록 유도했고, 대피 후 부평안전체험관 전담 교관이 ‘지진, 미리 대비하고 알아둡니다’라는 주제로 훈련 참여자들에게 지진 국민행동요령 등에 대해 교육했다.

부평구는 재난에 대한 반복적인 교육과 훈련을 통해 실제 상황에서도 구민들이 당황하지 않고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피하도록 하여 인명피해를 최소화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김상길 구청장 권한대행은 “과거 경주·포항 지진으로 큰 피해가 발생했고 이러한 재난에 대비해 평상시 실전과 같은 태도로 지진 대피훈련에 참여함으로써 지진 재난에 더 능동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다.

2015년 개관한 부평안전체험관은 구민들이 직접 지진 재난 체험을 통해 지진 위험 대처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지진체험관을 운영하고 있다.

안홍필 기자  afc772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