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호의 행복편지] 꽃은 꽃 그대로가 아름답다
[박시호의 행복편지] 꽃은 꽃 그대로가 아름답다
  • 박시호 행복경영연구소 이사장
  • 승인 2017.09.2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살아 있는 부처라고 불릴 정도로 높은 수행을 하며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에게 글과 설법으로 명상과 깨달음을 주고 있는 베트남 출신 승려이자 평화운동가인 틱낫한 스님은 1926년 베트남에서 태어나 16세에 승려가 된 후 젊은 시절부터 관념의 종교가 아닌, ‘민중의 고통을 덜어주는 종교’를 실천하기 위하여 사회운동을 벌여왔다.

그는 베트남전쟁이 격화되던 60년대, 전쟁의 뿌리가 미국에 있다고 판단하고 미국으로 건너가 반전평화운동을 펼쳐 마틴 루터 킹 목사의 추천으로 67년 노벨평화상 후보에 오르기도 했다. 하지만 그의 평화에 대한 굳은 의지와 솔직한 표현들은 베트남 정부에 반대하는 것처럼 비쳐져 고국 베트남에 돌아갈 수 없는 상황이 되어 결국 프랑스로 망명하여 지금은 ‘플럼빌리지’를 비롯하여 여러 개의 수행 시설을 운영하며 산골 오지에서 농사도 지으며 수행을 하고 있다.

그는 세계적 베스트셀러 작가로 100여 권의 저서를 선보였다. 우리나라에서도 50권 정도가 발간됐는데, 《화》는 베스트셀러로 많은 사람들이 읽고 있다.

그가 권하는 마음에 평화를 가져오기 위해서는 마음을 집중하는 ‘mindfulness(마음의 자각)’를 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는 숨을 쉬고 걷는 것만으로도 가능하다고 한다.

마음의 자각이란 과거의 잘못이나 미래에 대한 걱정에 사로잡히지 않고, 바로 현재의 상태에 집중해 마음을 평화롭게 하는 상태를 말하는 것으로 ‘마음을 가다듬고 천천히 공기가 가슴 가장 깊은 곳에 닿을 때까지 숨을 들이마시면서 자신을 생각하고, 숨을 천천히 조금씩 내쉬면서 상대를 느끼는 것이며, 보행명상 역시 천천히 걸으며 발을 땅에 디딜 때마다 땅의 감촉과 기운을 느끼며 자신을 생각하는 것이다.’라고 말하면서 일상에서 많은 스트레스를 받으며 항상 시간에 쫓기며 살고 있는 현대인들이 별도의 시간을 내어 수행하기 힘들기 때문에 ‘운전을 하거나, 식사를 하거나, 설거지를 하거나, 지하철을 타고 가거나 할 때도 항상 마음을 자각하는 수행이 가능하며, 한 잔의 차를 마실 때도 마음을 집중하며 마신다면 그 순간 평화를 얻을 수 있다’고 이야기한다.

그는 또한 상대방의 말을 귀 기울여 듣는 테크닉을 가져야 하고, 상대방에 대해 사랑으로 이야기하는 마음을 가져야 자비심이 생기고 상대방으로 인해 마음 속에 생긴 두려움과 공포가 사라지는 것인데 이 수행은 개인 간의 관계뿐 아니라 국가 간의 관계에도 그대로 적용될 수 있다고 강조한다.

그는 행복은 다양한 방법으로 찾아오고 여러 모습을 띤다. 네모라는 행복을 꿈꾸는 당신에게 지금 곁에 다가온 동그란 행복의 미소가 보이지 않을 수 있다. 삶에 힘을 내고 싶다면 우선 자신의 발밑에 있는 행복부터 잡아야 한다면서 누군가가 쉽게 화를 잘 낸다면 그 사람 안에 있는 분노의 씨앗에 여러 해에 걸쳐 자주 물을 주었기 때문인데 불행하게도 그 사람의 마음 속에는 분노의 씨앗에 물주는 것을 허용하거나 심지어는 부추기기까지 한다면서 꽃은 꽃 그대로가 아름답다, 모든 사람은 다 자신 그대로가 아름다움인데 그것을 이해하지 못하고 왜 다른 사람에게서 당신을 찾으려고 하느냐며, 나를 화나게 한 상대방에게 앙갚음을 하려고 계속 그와 입씨름을 한다면 그것은 마치 불이 붙은 집을 내버려 두고 방화범을 잡으러 가는 것과 마찬가지라며 마음의 화를 다스리고 마음을 집중하는 수행을 하면 마음이 안정되고 행복해진다고 이야기한다.

우리는 오늘도 쉬지 않고 나를 위한 삶이 아닌 남을 위한 삶을 살고 있는 것은 아닐까 반성해 본다.

일할 때는 쉴 생각을 하고, 쉴 때는 일 할 걱정하며 한 번도 마음 편히 쉬지도 못하는 삶을 살면서 내가 없으면 아무 일도 안 될 것 같은 생각으로 안절부절못하는 삶을 살고 있을 때가 많다.

이젠 삶의 속도를 줄여 나를 돌아보는 시간을 만들면서 명상과 수행의 시간을 늘려보면 좋겠다. 행복이란 아주 작고 사소한 일에서도 얼마든지 만들어진다는 사소한 진리를 이해하는 것부터 시작이다.

박시호 행복경영연구소 이사장  1@parksih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